하반하 명예의 전당 ㅣ 하반하를 다녔던 졸업생들의 진로를 공유합니다. 하반하 결정에 도움이 되시길 바랍니다. 


하반하 상담을 진행하다보면 가장 많이 듣는 질문이

“아이들이 교과 과정을 배우지 못하면 어떡하죠?”입니다.

일반 학교와 다른 교육을 찾으시지만 걱정의 끈은 놓기가 쉽지 않은 것이죠.

저희 학교는 아이들의 공부, 생활 습관을 잡아주고, 다양한 경험을 시켜주며,

학생 때에만 가질 수 있는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주는 학교입니다.

 

모대기업 면접에서 “당신을 10분간 설명해보세요.” 라는 질문에

많은 사람들은 10분을 채우지 못했다고 합니다.

자신을 설명할 수 있는 추억거리가 없는 것이지요.

옆에서 하니까 하고, 하라고 시켜서 해왔으니까요.

공부의 시기는 때가 다르게 올 수 있다고 믿고,

일반 학교에서 가르치는 공부가 전부가 아니라 믿습니다.

다양한 경험과 활동 속에서 자신의 흥미를 찾고, 집중할 수 있는 힘을 기르고,

동기부여를 얻는다면, 그 힘은 대상이 바뀌어도 발휘될 수 있습니다.

중요한 건 그 집중력을 기르는 것인데 우리는 집중력을 기르는 과정 없이

흥미도 없는 공부에 ‘집중해라’고 말만 하니 아이들은 집중하는 법을 모르는 것입니다.

또한, 일반 학교에서 못하는 다양한 경험 속 많은 시행착오를 통해

내 자신을 찾아갑니다. 그리고 다음 경험에 쉽게 도전할 수 있는 자신감을 얻습니다.

마지막으로, 우리 삶에서 가장 중요한 인간관계 잘하는 법을

10개월 또는 3주라는 기간 동안 24시간 선생님들과 그리고 학생들과 붙어 지내며

서로를 존중하고 배려하는 법, 그리고 신뢰를 쌓는 법을 배웁니다.

신뢰는 시간엄수, 바른 행동, 정직, 책임감에서 나오는 것이기에

생활 습관을 만들어가는 것이죠.

 

써니쌤께서 2006년 처음 본인의 세 자녀를 데리고 3년간 세계여행을 나가신다했을 때

주위에서 모두 이를 만류하였습니다.

주위의 반응에 걱정이 되셨던 때 대장님께서 “그래서, 그들은 해보고 말하는거래?” 라는 말에 다시 용기를 얻고 세계여행을 시작하셨습니다.

그리고 3년 후, 해보니 걱정하던 문제 하나 없더라고, 오히려 더 좋으니 여러분도 꼭 해보라는 말을 하실 수 있었죠.

경험 해보고 판단하는 것과 경험 해보지 않고 판단하는 것은 큰 차이가 있습니다.

이 ‘명예의 전당’엔 경험해본 아이들의 이야기가 담겨져 있습니다.

이들의 이야기가 하반하를 결정하시는데, 하반하 이후 진로에 도움이 되면 좋겠습니다.

자녀들의 10대를 기억 남게 해주세요.

 

감사합니다.


명예의 전당 28